부여일보
기사 (전체 3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독자기고] 청렴은 우리가 먼저 한다!
청렴은 국가발전의 초석이 되고 사회발전의 바탕이 되어 모두가 염원하는 희망의 씨앗이 되어야 한다.청렴이란 성품과 행실이 높고 맑으며 탐욕이 없는 것을 뜻한다. 이에 공직자에게 요구되는 청렴이란 과연 무엇일까?조선후기 다산 정약용 선생은 18년간 유배생
부여일보   2017-09-19
[오피니언] 청렴한 세상 깨끗한 사회를 만들기 위한 우리의 노력
청렴(淸廉)에서 청(淸)은 맑고 깨끗하다는 의미이고, 렴(廉)은 검소하고 결백하고 순수하다는 의미입니다. 청렴은 성격이나 행동이 맑고 깨끗하고 탐욕이 없고 성실한 것을 말합니다. 뇌물을 받지 않고 부정한 일을 저지르지 않고 검소한 사람을 청렴한 사람이
부여일보   2017-08-21
[오피니언] 계속되는 혐오시설 추진…부여군민 나설 때 됐다
부여군민은 괴롭다. 이번엔 할랄 도축장(구룡면)이 들어선단다. 낯선 혐오시설이라 그런지 지역의 반응은 아직 무덤덤한 듯 보인다. 지나간 크고 작은 혐오시설들의 추진에 무뎌진 탓일까.고작 인구 6만인 부여군의 군민으로 살아간다는 건 여간 고단한게 아니다
김낙희 기자   2017-08-10
[오피니언] 「기고문」 봄꽃이 필 시기에 불꽃을 피우지 맙시다
3월은 봄기운이 충만한 시기이다. 봄이 되면 전국 곳곳의 산과 들에 개나리와 진달래 등 봄꽃이 만연해진다. 하지만 건조한 날씨가 최고조에 이르고 있는 요즘 논·밭 태우기로 인해 산불 등의 화재가 빈번하다. 논·밭두렁 태우기는 병충해 방제에 큰 효과가
부여일보   2017-03-23
[기자수첩] 「기자수첩」 부여군 연두순방, 왕의 행차 흉내 말고 짬짜미문화도 버려야
「기자수첩」 닭이 이른 새벽 큰 소리로 하루의 시작을 알리듯 닭의 해 정유년도 어김없이 찾아왔다. 새해에는 혼란은 가고 안정이 찾아오기를 많은 이들은 바란다. 이렇듯 부여군에서도 새해를 맞아 이용우 군수와 경찰·소방이 함께한 연두순방이 진행됐다. 관내
김낙희 기자   2017-01-22
[오피니언] 이용우 부여군수, 2017년 신년사
존경하는 군민 여러분!그리고 사랑하는 공직자 여러분!새로운 도전과 변화의 한해가 될 희망찬 정유년(丁酉年) 새 아침이 밝았습니다. 2017년 새해에는 우리군민 모두의 가정에 기쁨과 행복이 충만하고 뜻하는 모든 소원이 성취되는 축복된 한해가 되기를 진심
부여일보   2016-12-30
[오피니언] 안희정 충남도지사, 2017년 신년사
존경하는 도민 여러분, 새해가 밝았습니다. 새해를 맞아 위대한 자연의 섭리를 또 다시 느낍니다. 세상사가 아무리 혼란스러워도 자연의 주기는 한 치의 어김도 없습니다. 새해 첫 태양은 어지러웠던 지난해를 밀어내고, 정유년의 시작을 알리고 있습니다. 사랑
부여일보   2016-12-30
[독자기고] [기고문] 안전한 사회를 만드는 스마트한 방법
최근 ‘강남역 공중화장실 살인사건’, ‘수락산 살인사건’ 등 여성을 대상으로 한 범죄가 잇따라 발생하면서 누구나 범죄 피해자가 될 수 있다는 불안감과 특히 여성안전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이에 따라 경찰은 6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부여일보   2016-06-21
[독자기고] 〈기고문〉 여름철 폭염 대비 이렇게…
최근 미국항공우주국 NASA(National Aeronautics and Space Administration)는 올해가 기상관측 이래 최고로 더운 여름이 될 것이라고 예측하고 있는 가운데, 폭염으로 인한 국내 사망자 수는 매년 증가하고 있다. 그 중
부여일보   2016-06-17
[오피니언] 〈기고문〉 자동심장충격기 사용, 어렵지 않아요
자동심장충격기(AED, Automated External Defibrillator)는 다른 의료기기와 달리 일반인들도 사용할 수 있는 응급구조장비로, 응급의료에 관한 법률 제47조2(심폐소생술을 위한 응급장비의 구비 등의 의무)에 근거하여 공동주택 5
부여일보   2016-05-09
[오피니언] 김지철 충남도교육감 2016년 신년사
존경하는 210만 도민 여러분! 사랑하는 충남 학생, 학부모, 교직원 여러분! 2016년, 병신년 새해가 찬란하게 밝았습니다.충남교육을 사랑하시는 도민과 교육가족 모두에게 희망과 축복이 넘치는 한 해가 되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지난 해 우리 사회에
부여일보   2015-12-31
[오피니언] 안희정 충남도지사 2016년 신 년 사
존경하는 도민 여러분, 새해 새아침이 밝았습니다.어린 시절 새해를 맞을 때면 가족들이 모여 싸리비로 집 앞마당을 쓸던 추억이 생각납니다. 묵은 때를 털어내고 새 복을 불러오기 위한 의미였다고 생각합니다. 이제 2016년 새해 새 태양이 떠오릅니다. 지
부여일보   2015-12-31
[오피니언] 이용우 부여군수 2016년 신년사
부여군은 병신년 새해 전날 부여군민과 군 공직자 등을 향한 이용우 군수의 신년사를 밝혔다. 다음은 이 군수 신년사 전문. 존경하는 군민 여러분! 그리고 사랑하는 공직자 여러분!부여의 꿈과 희망을 열어 갈 병신년(丙申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2016년
부여일보   2015-12-31
[독자기고] [기고문] 2015년 아름다운 마무리를 위하여
[부여군선거관리위원회 홍보주임 이현진]2015년 을미년이 저물고 있다. 교수들이 뽑은 올해의 사자성어로 혼용무도(昏庸無道)가 선정되었다. 혼용무도는 논어의 천하무도에서 유래한 말로, 세상이 어지럽고 도리가 제대로 행해지지 않는다는 뜻을 가지고 있다.사
부여군선거관리위원회 홍보주임 이현진   2015-12-28
[독자기고] [기고문] 또 하나의 기부방법, 정치후원금
[한국사진작가협회 부여지부 박정철] 거리마다 울려 퍼지는 크리스마스 캐럴과 구세군 자선냄비의 종소리를 들으면 어느덧 연말임을 실감하게 된다. 더불어 연말이 되면 어려운 이웃을 돕거나 기부하는 따뜻한 모습을 많이 볼 수 있는 데, 이런 따뜻한 모습이 정
한국사진작가협회 부여지부 박정철   2015-12-24
[오피니언] 간선제 조합장선거,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
지난 3월 11일 실시한 제1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는 「공공단체 등 위탁선거에 관한 법률」 제정 이후 처음으로 실시한 전국단위의 조합장선거로 선거 전부터 금품제공 등 불·탈법 선거의 우려가 컸으나, 결과는 과거보다 공정하고 깨끗하게 치러졌다는 긍정적 평
부여군선거관리위원회 사무국장 김동초   2015-10-02
[오피니언] “선물은 마음으로 충분하다.”
이제 무더운 8월을 뒤로하고 풍요로운 가을의 길목에서 추석이 다가온다. 추석은 좋은 날이다.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늘 가윗날만 같아라.”라는 속담이 있듯이 추석은 연중 으뜸 명절이다. 그런데 언제부터인가 추석이 다가오면 치솟는 물가 때문에 마냥 즐
부여군선거관리위원회 사무국장 김동초   2015-09-09
[오피니언] <기고문>호국보훈의 달과 국민의 의무
6월은 호국보훈의 달이다. 특히 지난 6월 6일 현충일에 우리는 순국선열들의 명복을 빌며 그들의 충절을 추모했다. 6월은 나라를 지키기 위해 소중한 생명을 바친 애국선열과 전몰장병들에게 진심어린 감사를 표하는 날이며, 동시에 과연 우리는 선열들의 숭고
부여군선거관리위원회 사무국장 김동초   2015-06-17
[오피니언] 아파트 동대표선거, 투명성 높이는 온라인투표서비스로
지난달 내가 사는 아파트 관리사무소에서 동대표선거에 참여해달라는 안내방송이 나오는 데 투표율이 너무 저조해서 방문투표까지 한단다. 얼마 후 저녁식사를 하는 도중 아파트선거관리위원회에서 참관인을 대동하고 찾아왔다. 미안한 마음에 얼른 문을 열어주고 투표
부여군선거관리위원회 사무국장 김동초   2015-06-11
[독자기고] 「기고문」 유권자의 날
가정의 달 5월에는 어린이날, 어버이날, 가정의날 등 기념일이 많기도 하다. 그런데 5월에는 우리가 잘 알지 못하는 선거와 관련한 중요한 기념일도 있어 살펴보고자 한다. 우리나라에서 보통·평등·직접·비밀선거라는 민주적 선거제도를 도입하여 최초로 치러진
부여군선거관리위원회 사무국장 김동초   2015-05-09
 1 | 2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충남 부여군·읍 금성로 257-7 부여일보  |  대표전화 : 041) 832-8888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충남 아 00177  |  등록일자 : 2013년 4월26일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편집인 : 김낙희  |  사업자등록번호 : 308-08-19151
Copyright © 2013 부여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buyeo.com